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 Frozen(겨울왕국) ]
네티 | L:34/A:274
LV41 | Exp.42% | 경험치획득안내[필독]
추천 9 | 조회 6,466 | 작성일 2014-01-19 02:39:22
[서브캐릭구경ON] [캐릭콜렉션구경ON] [N작품구경ON]
*서브/콜렉션 공개설정은 서브구매관리[클릭]에서 캐릭공개설정에서 결정할수 있습니다.

 -Frozen(겨울왕국)

*움짤이 많아 약간의 렉이 있을 수도 있습니다.

배경음악 없이 노래가 몇 곡 수록되어있으며 잠시나마 듣고 가는 것을 권장합니다.

스포일러는 스포일러가 나와있다고 적혀있으니 안심하고 읽으셔도 됩니다.

 

 

 

 

 



 

 

Frozen(겨울왕국)

디즈니 53번째 작품

 

 

 


0.
 

사실 디즈니를 좋아하는 편이 아니다.

특히나 이전 작화를 좋아하는 나로서는 3D로 바뀐 작화가 그리 달갑지는 않기에

가끔 노래를 듣기 위해 검색하는 것 외에는 본 적도, 보려고 한 적도 없다.

그리고 그렇게 들은 노래들도 예전과 달리 와닿는 부분 없이 평이하고 지루하기에

옛 명성을 따라가기에는 디즈니가 이제는 많이 지쳤구나, 라고 생각하고 있었다.

 

그랬기에 디즈니의 야심작이니 뭐니라는 말을 들으면서도 마지막 발버둥이려니,

예매율 1위라는 말을 들으면서도 팬심이려니, 시큰둥했다.

 

 

하지만 엔딩곡인 Let it go와 함께 내려가는 엔딩크레딧을 보며

디즈니가 <프로즌(겨울왕국)>을 야심작이라고 내건 이유가 있긴 있구나 싶었다.

전체적인 배경과 이미지, 그리고 개성적이면서도 매력적인 캐릭터들.

그동안 실망만 안겨줬던 것과는 달리 한 곡 한 곡  빼놓지 못하게 되는 음악들.

 

물론 100퍼센트의 만족을 얻을 수 있는 것은 아니었지만

전체적으로 괜찮다 이상은 되었다 생각한다.

 

 

 

 

 

 

1.

 

우선 스포 없이 줄거리에 대해 말하자면 한 나라, 더없이 친한 두 자매의 이야기다.

불운하게도 언니 엘사는 모든 것을 얼어붙게 만드는 능력이 있어 어릴 적 동생 안나를 다치게 만든다.

그로 인해 엘사와 부모님은 안나의 기억 속에서 엘사의 능력에 대한 기억만을 지우고

엘사는 사람들의 틈에서 떨어져 성 안의 어느 외딴 방에 홀로 지내게 된다.

 

하지만 스토리 리뷰는 후에, 우선은 음악이다.

 

 

 

 

개봉 전부터 <프로즌(겨울왕국)>을 접했던 이들이라면 이미 알고 있었을 'Let it go'.

여담이지만 시스타의 효린이 한 번 불러 설마 또 아이돌 더빙이 아니냐는 괴담까지 돌았었다.

하지만 다행이도 이번만큼은 아이돌, 개그맨, 배우 등이 아닌 정식 성우가 모두 더빙을 맡았다는 기쁜 소식.

 

앞서 말하기도 했지만 디즈니의 노래는 정말 언제 들어도 좋기에 자주 찾아 듣는 편이다.

알라딘의 'A Whole New World'라거나 인어공주의 'Part Of Your World'는 아직도 자주 듣는 곡일 정도.

그렇기에 그동안 나온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노래들은 실망스럽기 그지없었다.

이게 정말 디즈니에서 나온 노래가 맞을 정도일까, 싶을 정도로.

 

그렇기에 'Let it go'를 들으면서도 이 노래가 전부인 것은 아닐까 싶기도 했다.

하지만 영화가 시작되고 몇 분 되지 않아 나는 곧바로 그 생각을 지울 수밖에 없었다.

 

 

 

 

 

 

 

 

노크부터가 어라, 싶더니 노래로 이어가는 것이 귀엽다.

특히나 아무 생각 없이 무심히 보던 내가 집중하게 된 시작이기도 했던 이유는

귀엽기도 귀여운 노래였지만 은근히 안나의 외로움과 서운함이 섞여 묘한 매력이 있었기 때문이다.

 

 

동시에 그런 안나에게 다가가고 싶어하면서도 저주 혹은 능력으로 인해 다가가지 못하는

엘사도 작게나마 느껴져 둘이 안쓰러운 그런 기분이었다.

 

 

 

 

 

 

 

엘사와 안나의 모습은 자매, 언니 여동생의 모습을 보며 혼자 감탄했던 부분이기도 했지만

이런 식으로 언니 여동생, 자매의 모습을 외향적으로 표현할 수 있기도 하구나 싶었다.

 

파란색 계열의 색과 치켜올라간 눈, 날렵한 턱선, 차가운 색감의 백금발은

엘사의 이미지를 무뚝뚝하고 차갑게만 보여주기도 하지만 역으로 성숙하고 어른스러운 느낌을 준다.

양갈래로 땋은 머리와 전체적으로 동글동글한 이미지와 밝은 갈색의 머리카락은

안나의 이미지를 발랄하면서도 어린, 전형적인 여동생의 이미지를 준다.

 

덧붙여 그로 인해서 둘이 너무 닮지 않아진 거 아니냐고 할 수도 있을 것 같다.

하지만 후반부로 가면 아마 그런 생각이 달라질 것이고 더 말하면 스포가 될 터이니 넘기도록 하겠다.

 

 

 

 

 

 

 

 

 

 

 

2.

 

앞서 말했지만 디즈니의 지금 작화는 내 취향과 거리가 멀다.

그러나 이번 <프로즌(겨울왕국)>은 그야말로 눈호강이 아니었나 싶다.

 

 

 

 

 

 

 

 

 

 

 

* 참고로 이 눈사람 캐릭터는 한국인이 만든 캐릭터라고 한다

 




 

 


  

 

이번 <프로즌(겨울왕국>>애니메이션 영상미가 최고라고 생각하는 이유.

배경이 눈이다보니 어쩔 수 없이 색으로 인한 차가운 느낌을 주게 되있음에도 불구하고

그런 부분보다는 동화 같은 신비한 느낌에다가 가끔은 포근한 느낌까지 주곤 한다.

 

아는 지식이 없기에 정확히 어떤 이유라 말할 수는 없지만 캐릭터와

드문드문 들어가는 초록색 계열의 색과 보라색 색감이 주는 탓이 아닐까 싶다.

 

ㅠ.ㅠ보다 더 정확히 알아 이렇고 이렇기 때문이라고 전하면 좋을텐데 그렇지 못해 죄송하고 민망할 따름...

 

 



 

 

개인적으로 멍하니 한참동안 쳐다봤던 장면.

화면으로는 이렇지만 커다란 영화관의 화면으로 본다면 얼마나 예쁜지 실감할 수 있을 것이다.

 

 

 

 






 



 

디즈니에서 야심작이라고 내거는 말이 괜한 것이 아니구나 싶다.

정말 움짤만 봐도 영화가 다시 보고 싶어질 정도.

 

 

 

 

 

 

 

 

 

 

 

 

 

 

 

 

 

 

2.5 (스포일러)

 

이 애니메이션에서 놀라웠던 점이 몇 가지가 있다.

 

 

 

첫번째는 디즈니의 단골 주제인 사랑.

 

디즈니는 어느 나라의 예쁜 공주와 어느 나라의 잘생긴 왕자가

우연히 만나 사랑에 빠져 행복하게 살았다는 운명적인 전개의 이야기가 많다.

굳이 예시를 들지 않더라도 다들 머릿속으로 하나 혹은 그 이상을 떠올리고 있을 것이다.

 

 

 



안나 역시 디즈니 전개에 따라 우연히 어느 나라의 몇 번째 왕자를 만나 사랑에 빠진다.

 

"미친 것 같은 말이지만, 당신에게 청혼해도 될까요?"

"미친 것 같은 말이지만, 그렇다고 대답해도 될까요?"

 

 

 

우연적인, 혹은 운명적인 만남.

이제 훌쩍 자라버린 누군가는 뭐야 저게, 라면서 코웃음을 칠 수도 있겠지만

아직 낭만이 남은 누군가에게는 손을 꼭 잡으면서 얼굴을 붉힐 수도 있는 만남이었다.

 

 

 

 

 

둘의 만남은 엘사에게는 전자였고 안나에게는 후자였다.

그리고 엘사는 그런 만남을 반대한다. 

 


결국에는 언니 말 안 듣고 결혼하겠다며 땡깡 피우다가 겨우 숨긴 언니의 능력을

커밍아웃 시켜버리고는 왕비인 언니를 마을에서 쫓겨나게 만드는 공주님 여동생 안나.

 

그래놓고서는 언니를 되찾겠다며 언니가 떠난 북쪽 산으로 안나는 떠난다.

떠나는 내내 만난 지 몇 시간 되지 않은 왕자는 자신의 사랑이 맞다고 확신하면서.

그리고 결국은 언니에게 혼쭐만 나고 죽기 일보직전인 상태로 왕국으로 돌아온다.

 

 

 

 

 

물론 언니의 말대로 안나의 진짜 사랑이 그 남자였을 리가 없다.

그는 첫째도 아닌 자신이 권력을 잡을 수 없다며 공주인 안나를 노렸을 뿐이었다고 말하며

왕국에 영원한 겨울을 내리고 괴물이 되어버린 엘사를 처치하고 영웅이 되겠다고는 한다.

 


 

무슨 말도 안 되는 소리를...

 

 

사실은 이 부분이 조금은 충격적이었다.

 

디즈니의 진실이라면서 도시괴담처럼 떠도는 이야기들이 있긴 했었지만

그래도 겉으로 보았을 때 디즈니는 항상 밝은 내용이었지,

그렇게 어두운 내용이 직접적으로 나온 적은 없었기 때문이다.

 

더군다나 그런 어두운 내용을 말한 사람이 전형적인 악인이었다면 모를까,

남자주인공(인 줄 알았던 사람)이었으니 그 충격이 작지만은 않았다.

그의 뒷통수에 대한 복선이 얕게 깔려있었음에도 불구하고.

 

 

 

 

 

 

 

 

 



 

진짜 남자주인공과 가짜 남자주인공의 차이가 크다는 것도 약간의 충격.

(上크리스토피 下한스)

 

 

 

 

 

 

은 넝담~ ( ?° ?? ?°)

프로즌(겨울 왕국)>은 남녀간의 사랑보다 자매간의 사랑이 주요 내용이다.

 


 

이미 관련 2차창작에서는 엘사안나 커플링이 많이 회자되고 있고

<프로즌(겨울왕국)>에 관련된 리뷰들을 보고 있노라면 '퀴어'와 관련된 단어를 상당수 보게 된다.

 

말이 나온 김에 얘기하자면 이 영화가 성소수자에 관한 영화는 아니라고 생각한다.

물론 리뷰를 보노라면 어, 그런가, 싶기는 하지만 귀에 걸면 귀걸이고 코에 걸면 코걸이라고

그렇게 말하면 그렇게 들리고 저렇게 말하면 저렇게 들리는 것이다.

 

사랑이라는 것이 연인간의 사랑만 있는 게 아니라 자매간의 사랑도 있는 것인데 과잉해석이 아닐까 싶다.

 

 

 

 

 

 

아무튼 항상 다루는 디즈니식의 연인 간의 낭만적인 사랑에서 벗어난 데다가

그동안의 그런 운명적인, 동시에 우연적인 사랑을 아무렇지도 않게 비판하는 점이 꽤 재밌었다.

 

 

 

"처음 본 사람이랑 결혼을 약속해요? 부모님께서 처음 본 사람은 조심하라고 하지 않아요?

아니, 그 사람 아침식사 버릇이 어떤지는 알아요? 만약에 마음에 안 들면 어떡해요?"

 

사랑에 빠진 안나의 말에 크리스토피는 어이 없다는 표정으로 묻는다.

운명적인, 동시에 우연적인 만남과 사랑의 낭만적인 스토리를 즐겨 쓰던 디즈니에서

크리스토피의 대사는 꽤나 뜻밖이었고 신기하기까지 했다.

 

이는 앞으로의 디즈니에서의 변화를 뜻하는 것일까 아니면 단순히 <프로즌>만의 특징일까.

 

 



 

 

 

 

 

 

 

 

 

3. 약간의 스포가 있을 수 있습니다.

 



 

 

 

이번 디즈니 신작 <프로즌(겨울왕국)>은 많은 변화와 시도가 들어간 작품이다.

또한 오랜만의 디즈니 다운 완성도 높은 애니메이션이라고 생각한다.

 

하지만 역시 내가 이 작품에게 주고 싶은 점수는 10점 만점에 5점이다.

 

 

5점의 이유는 스토리.

고작 스토리 하나 때문에 점수를 반이나 깎느냐는 사람이 있을 것이다.

만약 정말 그런 질문이 있다면 그 정도로 스토리가 작품을 너무 많이 망쳐놓았다고 대답하고 싶다.

 

 

 

 

 

앞에 올린 노래 'Let it go'는 능력을 들킨 엘사가 왕국에서 쫓겨나는 부분이다.

(아니 근데 아무리 그래도 왕비가 쫓겨나는 건 너무하지 않냐)

영화 개봉 전부터 몇 번이나 보면서 기대했던 부분이었지만 실제로 보면 허무하기 이를 데 없는 전개.

 

내용에 A와 B가 있다면 덩어리가 있긴 있지만 붙어있지는 않는 것과 같은 모습.

분명 둘이 있고 순서가 있기는 하는데 연결되어있지는 않다고 할까.

 

이 부분 하나면 다행이지만 가장 중요한 부분인

안나와 엘사, 크리스토피 세 사람의 연결관계도 애매모호하다.

 

 

안나가 자신의 운명이라 믿었던 몇 번 째 왕자에게서 크리스토피로 마음이 돌아가는 것 같은데

어딜 봐도 안나가 크리스토피를 사랑하는 것 같은 부분은 조금도 보이지 않기 때문이다.

 

단지 둘의 연애플래그를 찾으면 눈사람 올라프가 크리스토피르를 보며

"진정한 사랑이야!"라는 언질을 던지는 것과 정황 상 둘이 이어지겠거니 하는 것이 전부일 뿐이다.

 

 

 

또한 안나를 살리기 위해서는 진실한 사랑이 필요하다고 하는데

굳이 이러한 내용을 넣어야 했었나, 싶을 정도로 막연하고 쓸모없을 정도로 뜬금없었다.

왜 제목이 프로즌인가 하는 것에 대해 많은 이야기가 있던데

어쩌면 이 파개범 스토리에 대한 스포일러가 아니었을까 하는 생각까지 들 정도.

 

 

 

 



 

디즈니에 연애가 없을 리가 없다는 고정관념 때문이지 사실 커플은 없고

안나와 엘사의 자매애밖에 없는 건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들 때마저 있다.

 

하지만 그럴 거면 도대체 진정한 사랑이니 뭐니 하면서 남녀관계처럼 엮어가는 이유는 무엇인가.

정말 혹자의 말처럼 디즈니는 성소수자에 대한 말을 하고 싶었던 것일까.

 

 

 

 

 

 

 

 

 

 

 

 

4

 


흐지부지하고 어색한 전개가 몰입을 떨어뜨리고 지루하게 만들어서 싫었던 것도 있지만

디즈니의 첫번째 시청자는 분명 10대 초반, 혹은 그 이하의 아이들일텐데 내용이 너무 성숙한 감이 있지 않았나 싶다.

 

실제로 초등학생 틈에서 이 영화를 본 지인은 처음에 시끌시끌하게 보던 초등학생들이

마지막에 가서는 충격에 말을 잇지 못하더라고 증언하였다.

 

 

 

 

하지만 이러한 스토리만 아니었다면 정말이지 좋았을 작품이라고 생각한다.

역동적인 캐릭터들의 모습들과 위트있는 입담, 배경들과 노래들이 보는 내내 눈을 즐겁게 만들어주었기에.

 

리뷰와 함께 올린 움짤이나 영상을 보면서 느낀 분들도 있겠지만

정말 디즈니가 힘 좀 썼구나 하는 게 확연히 눈에 보인다.

 

한국은 외국영화만큼은 꽤 오래 상영해주니 여유있게 생각해보고

동한다면 한 번 보고 그냥 그렇다면 노래만 듣는 것을 추천하는 바이다.

이건 정말 영화관에서 봐야한다, 라고 열과 성을 다해 추천하기에는 너무 아쉬운 점이 많기에.

 

그래도 노래의 감동을 보다 더 느끼고 싶다면 영화관을 추천.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 단 반대의 수가 많으면 안됨 ) [추천반대규칙/혜택(클릭)]

9
0
    
[L:6/A:51]
가깝안녕
노래가 진짜 히잌
2014-01-19 04:05:05
[추천0][반대0]
[L:48/A:379]
깎깎
솔직하게 자기생각을 나타낸 리뷰네요
2014-01-19 04:20:22
[추천0][반대0]
[L:48/A:375]
이츠와SS
믿고보는 디즈니 작품, 이거 보고나서 더 보고싶어지는군요!
2014-01-19 12:38:06
[추천0][반대0]
에이앙스
좋은 리뷰 잘 보았습니다.

디즈니 작은 안본지 오래됐는데 언제 한번 봐야겠군요
2014-01-19 16:20:02
[추천0][반대0]
[L:60/A:183]
언트
오 배경이 겨울 느낌 나게 잘 표현했네요

노래도 정말 좋은, 특히 주제곡인 Let it go가 굿이네요

스포 부분은 영화 보고 나서 봐야겠지만 재밌을 것 같네요
2014-01-19 20:47:02
[추천0][반대0]
[L:11/A:192]
존재의증명
재미도 있고 노래도 정말 좋아여!!

눈도 즐거워여 ㅎㅎ
2014-01-20 17:58:12
[추천0][반대0]
[L:47/A:439]
Jellru
뭔가 영화 평론가의 리뷰 한편을 읽은 느낌이네요.

알라딘 ost 부른 배우가 레아 살롱가인데 혹시 그런 음색 좋아하시면 reflection 라는 노래 조심스럽게 추천 해봄..
2014-01-20 18:26:54
[추천0][반대0]
[L:53/A:458]
후유네코
영화보다 리뷰를 굉장히 재밌게 읽었네요
2014-01-20 20:46:00
[추천0][반대0]
[L:42/A:361]
소기나
영화를 보고 나면 더 즐겁게 읽을 수 있는 리뷰네요ㅎㅎ
겨울왕국이 영상미 하나는 좋아서 그걸로 반은 먹고 들어가는 것도 있는 듯...
2014-01-21 18:57:16
[추천0][반대0]
[L:59/A:394]
루키아
갠적으로 노래가너무 좋아서 스토리는 별로 신경쓰지 않았던..!

더빙으로 봤는데 성우님들 목소리가 짱이라 거부감없이 재밌게 봤지요

원곡도 너무좋고 영상미도 너무 예뻐서...아무튼 추천!
2014-01-22 00:09:37
[추천0][반대0]
스파르탄
뭐랄까 스토리를 좀 어중간하게 한 감이 있죠...어중간하게 하지말고 확실하게 해줬으면 좋았을것을...
남녀간의 사랑이 아닌 가족간의 사랑이 주제라면 가족간의 사랑이나 관계를 많이 보여줘야했었어요
초중후반까지 남녀간의 사랑을 말하는 듯 하다가 마지막에서 가족간의 사랑이었다!!라니..이벤트도 없고 복선도 없고;;
솔직히 순록남이 없어도 스토리에 아무지장이 없죠ㅋㅋ
하지만 노래가 워낙 좋아서 스토리가 노래에 다 묻힌 느낌이 매우 크죠...영화보고 온 후에도 노래밖에 기억에 안남아요ㅎㅎ
크으 정말 노래랑 노래 파트 연출한 인간 다 상줘야한다고 생각합니다ㅎㅎ
2014-01-22 01:55:00
[추천0][반대0]
Judgment
개인적으로 노래들으러영화간가서봄..ㅋㅋ그리고 숨은 미키마우스랑 라푼젤찾는것도...ㅋㅋㅋ라푼젤은찾았는데미키마우스는나중에...ㅠㅜ
2014-01-22 08:29:53
[추천0][반대0]
도쿠가미네
오늘보고왓는데 엘사는사랑임
2014-01-22 22:32:11
[추천0][반대0]
툐시노
노래가 좋네요 ㅎ
2014-01-23 01:56:47
[추천0][반대0]
[L:8/A:405]
너네집안방
음 디즈니 영화가 이런 무거운 내용을 담고 있다는게 참 그렇다고 해야하나 ... 일단은 한번 봐야할듯
2014-01-23 17:53:33
[추천0][반대0]
[L:50/A:422]
조니워커
영상 노래 너무 좋았습니다 +_+ 영화관에서 보시는걸 추천합니다 영상이랑 사운드가 ㄷㄷ해요
2014-01-24 18:18:11
[추천0][반대0]
[L:10/A:22]
만화중독자
네티님 글ㅋ 재밌게 잘읽었네요
저는 개인적으로 평을떠나서 마음으로 감동적인 애니아닌가싶습니다
그래도 네티님의견에도 반대는 하지않습니다ㅋㅋ 잘읽고 자러갑니다~~ㅋ
2014-01-25 00:03:53
[추천0][반대0]
시문파천
어제 겨울왕국을 봤는데 기억속에 남는건 노래밖에 없는거 같아요ㅎㅎ
개인적으로 노래가 너무 좋아서...ㅎㅎ
2014-01-25 16:45:17
[추천0][반대0]
인간남자
난 이 영화 파일은 가지고 있지만 영화관에서도 봤지
디즈니 3d영화를 잘봤다고 생각하는건 겨울왕국과 라푼젤 정도 인데
2014-01-25 21:10:17
[추천0][반대0]
[L:69/A:387]
게리롱
요즘 이거 안 보면 대화가 안 되는 듯..
안 봐서 힘듬
2014-01-25 22:37:20
[추천0][반대0]
카마치1호
확실히 스토리는 별거 없는듯ㅋㅋ 올라프 개그하고 노래하고 영상미가 무척 좋았음 ㅇㅇ
2014-01-25 23:57:33
[추천0][반대0]
[L:58/A:77]
S★ar
이 작품을 보시고 진짜 좋아하는 마음이 전해지는 리뷰였네요
저도 한번 보러가야것네요 ㅎ
2014-01-26 16:44:31
[추천0][반대0]
[L:39/A:471]
Trafalgar
프로즌 노래랑 영상 짱짱
2014-01-27 08:12:57
[추천0][반대0]
빨강머리챠
아름다운...
2014-01-27 09:43:48
[추천0][반대0]
[L:4/A:22]
Stella
전 프로즌을 아이들보다 어른들을 대상으로 한 영화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스토리도 충분히 만들어져있다고 생각했지만 디즈니가 여태까지 어린 아이들을 고객층으로 해왔던 부분이 있었기 때문에 오해의 소지가 생겨나기 충분한 것 같네요...전 어른들의 시각으로 본다면 9.5를 주고 싶고 어린 10대초반아이들의 시선을 고려해본다면 역시 스토리에서 차가운 현실을 알려줘버리게 되는 부분이 있다보니까 점수가 깎여버릴 것 같네요...
2014-01-27 22:12:29
[추천0][반대0]
[L:34/A:184]
Mino☆
잘보고갑니다
2014-01-28 23:03:31
[추천0][반대0]
[L:2/A:32]
민아사정
진짜 애니보고 안아까운건 첨이였다
2014-01-29 11:45:13
[추천0][반대0]
필하
겨울왕국 진짜 너무 좋아요..
2014-01-29 23:14:47
[추천0][반대0]
[L:7/A:117]
BlueDiamond
겨울왕국은 러닝타임 동안 눈과 귀가 즐거워지는 영화더군요ㅎㅎ
스토리는 처음 봤을 때는 너무 싱겁게 끝나는 거 아닌가... 하였죠.. 마지막 10분전까지 긴장을 고조 시키더니
갑자기 해결된 듯한...
하지만 집에와서 생각해보니 너무 내가 상업영화에 찌들어서 순수성을 잃어 버린것이 아닌가 싶더라구요
기승전결이 딱딱 맞고 설정에 미스가 없는지 따지는 것부터 칙칙한 어른이 되어버린것이 아닌가 하는..
겨울왕국을 일종의 동화로 인식하면 그리 나쁜 스토리도 아닌데 말이죠..
스토리 마지막에 갑자기 어디서 백마를 타고 나타난 왕자와 행복하게 오래오래 살았습니다~ 하는 옛 동화들과 비교하면
그리 개연성없는 스토리도 아닌데 말이죠ㅎㅎ
그래서, 나중에 다시 보게 되면 그때는 아무 생각없이 스토리에 집중할 생각입니다
2014-02-05 20:07:44
[추천0][반대0]
[L:46/A:327]
단것이좋아
겨울왕국 엄청 재밌고 화려해요! 보고나서 더빙으로 또 보고싶었습니다.
엘사 목소리 원피스 로빈(소연 님)인데 또 보러가기는 좀 ㅋㅋㅋ
2014-02-07 11:46:21
[추천0][반대0]
[L:14/A:453]
다짐
OST 참 좋았어.
2014-02-08 02:31:46
[추천0][반대0]
카린토
노래가 정말 좋았다
2014-02-11 02:57:24
[추천0][반대0]
하스스톤고
두유 워너 빌더 스노우맨
오우케이 바이
2014-02-11 03:23:26
[추천0][반대0]
스코
또보고싶네요
2014-02-13 16:18:00
[추천0][반대0]
Djbsk96
겨울왕국 잼게봤어용
2014-02-16 17:23:04
[추천0][반대0]
아물이
ost 가 쩔죠 이건
2014-02-17 21:01:15
[추천0][반대0]
[L:28/A:79]
저징징
잘보고갑니다~
2014-02-22 23:46:50
[추천0][반대0]
『볼매』
겨울왕국 노래 너무 조음 ..!
2014-03-02 18:59:49
[추천0][반대0]
[L:55/A:53]
보랏빛이슬
잘보고갑니다~
2014-04-12 11:26:44
[추천0][반대0]
I
잘보고 갑니다!!!
2014-04-16 03:08:06
[추천0][반대0]
잘보고 가요~
2014-04-18 02:30:42
[추천0][반대0]
폴로스포트
잘보고 가요~~~
2014-04-21 00:39:34
[추천0][반대0]
[L:17/A:266]
샤라찡
잘보고 가요~
2014-05-16 19:10:20
[추천0][반대0]
[L:4/A:399]
흑화세이버
잘 보고 갑니다
2014-05-29 00:04:29
[추천0][반대0]
?oro
렛잇고~
2014-06-01 01:25:21
[추천0][반대0]
[L:39/A:362]
후나보리
잘보고 가요
2014-06-19 22:53:15
[추천0][반대0]
[L:6/A:11]
세이버˙
잘보고갑니다.ㅎ
2014-07-10 15:02:10
[추천0][반대0]
[L:46/A:545]
유우타
잘 보고 갑니다.
2014-07-11 19:23:07
[추천0][반대0]
오몽실
잘보고갑니다^^
2014-08-03 21:45:50
[추천0][반대0]
윈리
잘읽엇습니다.
2014-08-06 14:05:27
[추천0][반대0]
[L:19/A:74]
미사갓
잘 보고 가요
2014-08-10 21:32:25
[추천0][반대0]
[L:22/A:205]
치유
잘보고 갑니다!!
2014-08-23 19:47:05
[추천0][반대0]
상미
잘봤어요
2014-08-25 11:47:56
[추천0][반대0]
리림의팬티
잘봤습니다
2015-02-15 07:18:32
[추천0][반대0]
[1]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클릭]  /  게시판획득경험치 : 글 15 | 댓글 2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191 연구  
[주간] 5월 첫 째주 - 절대 특별하지 않은 1주년 [50]
종이
2015-05-04 3 5246
190 연구  
[주간] 4월 넷째 주 - BGM♬ [33]
종이
2015-04-27 4 7183
189 연구  
[주간] 4월 셋째 주 - BGM♬ [30]
종이
2015-04-20 3 7578
188 연구  
[주간] 4월 둘째 주 - BGM♬ [41]
종이
2015-04-12 6 9662
187 연구  
[주간] 4월 첫째 주 - BGM♬ [31]
종이
2015-04-06 2 9182
186 연구  
[주간] 3월 다섯째 주 - BGM♬ [33]
종이
2015-03-30 1 8323
185 연구  
[주간] 3월 넷째 주 - BGM♬ [갱신] [31]
종이
2015-03-23 1 8949
184 연구  
[애니] (♬)2015년 4월 신작 애니 목록(2/4분기) [2차] [112]
언트
2015-03-22 1 10504
183 연구  
[주간] 3월 셋째 주 - BGM♬ [37]
종이
2015-03-15 2 9047
182 연구  
[주간] 3월 둘째 주 - BGM♬ [32]
종이
2015-03-08 2 9827
181 연구  
[주간] 3월 첫째 주 - BGM♬ [29]
종이
2015-03-01 3 9023
180 연구  
[주간] 2월 넷째 주 - BGM♬ [30]
종이
2015-02-22 3 10358
179 연구  
즐거운 설 되시길 바랍니다 - BGM [77]
종이
2015-02-18 4 5571
178 연구  
[주간] 2월 셋째 주 - BGM♬ [24]
종이
2015-02-15 2 10077
177 연구  
[주간] 2월 둘째 주 - BGM♬ [31]
종이
2015-02-08 0 9974
176 연구  
[주간] 2월 첫째 주 - BGM♬ [42]
종이
2015-02-01 2 10536
175 연구  
[주간] 1월 넷째 주 - BGM♬ [32]
종이
2015-01-25 0 10702
174 연구  
[주간] 1월 셋째 주 - BGM♬ [33]
종이
2015-01-18 5 9582
173 연구  
[주간] 1월 둘째 주 - BGM♬ [38]
종이
2015-01-11 1 11430
172 연구  
[주간] 1월 첫째 주 - BGM♬ [40]
종이
2015-01-04 7 12537
171 연구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60]
종이
2015-01-01 23 6050
170 연구  
[주간] 2014년 마지막 호 - BGM♬ [45]
종이
2014-12-28 2 11887
169 연구  
[특집] 크리스마스에 볼만한 것들 선별 [28]
종이
2014-12-25 2 8155
168 연구  
[주간] 12월 셋째 주 - BGM♬ [43]
종이
2014-12-21 2 9959
167 연구  
[애니] (♬)2015년 1월 신작 애니 목록(1/4분기) [4차] [102]
언트
2014-12-20 7 11637
    
1 [2][3][4][5][6][7][8]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로고신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