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 패치노트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유승민 ‘개인플레이’… 바른미래당 내부서 불만속출
익명
추천 0-0 | 조회 120 | 작성일 2018-03-20 14:38:14

http://www.munhwa.com/news/view.html?no=2018031901070621159001

 

드디어 언론사들도 이문제에 대해서 조명해주기 시작했군요.

말로는 지선에 총력을 다한다고 하지만, 유승민대표 이번 지선관련해서 하는일이 대체 뭐가있는지도 모르겠고,

대통령도 아니고 여당의 당대표도 아닌 분께서 지선이 3달밖에 남지않은 지금,

선거준비를 내팽겨치고, 미국에 7박8일이나 체류할 이유가 뭐가있을지도 궁금합니다.

또 방문국을 미국으로 정한것도 지선에서 안보를 이용해보겠다는 심산이 너무 노골적으로 내비치고있는데..

정책 민생 중심의 미래지향적인 탈이념의 정당이 되겠다던 처음의 다짐은 어디가고,

또다시 안보를 통한 이념선명성 대결구도로 가려고하는걸까요? 바른미래당은 바른정당이 아닐뿐더러,

이런 독단이 어떤 결과를 낳게되는지는 작년일들을 통해 분명히 알고계실것이라 생각이 드는데

여러 의원들의 만류에도 고집스럽게 개혁보수니 참보수니 보수에 집착만 하다가 창당시절 30명이 넘던 의원들이

300여일만에 9명까지 줄어드는 기적의 수학을 다시한번 보여주실 심산이신지 도저히 이해가 가지않는군요. 

바른미래당 창당이후 계속 지지율이 떨어지고 있고 인재영입에도 큰 난항을 겪고있는데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견해이지만 바른미래 당이 이같은 어려운 상황에 놓이게 된것은

구 바른정당계 의원분들의 책임이 크다고 생각하네요.

대북강경'을' 외치는 것은 물론 대한민국의 안보문제를 불식시키기 위해서 필요하다고는 생각을하지만

분명히 당대당 통합이였음에도 불구하고

구바당 의원분들은 여전히 이전과 같이 대북강경'만 외치고 계신..

탈이념정당을 표방하는 바른미래당이라면

이념보다는 경제와 복지등의 이른바 생활정치가 우선되어야 할텐데 말이죠.

안보 이슈는 진짜 무슨수를 쓰더라도 

대놓고 한쪽 지지층만 바라보면 되는 자유한국당을 이겨낼 수 없는 주제임에도 불구하고

여기에 대표가 자진해서 얽혀들어가면서 바른미래당의 색만 점점 옅어지고있는 듯한 느낌이 듭니다.

유대표님 행보를 보면 TK 보수에 대한 강박관념이 여전히 근강하게 남아 있어서

다당제의 초석을 위해서 제3당이자 중도성향인 바른미래당으로서 유권자들에게 지지를 얻겠다!

라기보다는

본인이 당대표이자 최대계파의 수장인 자한당이 되고 싶은 마음이 굴뚝 같은듯 보여 앞으로 바른미래당이

어떤 방향으로 흘러가게 될지 걱정이네요.

바른미래당만이 가질수있는 특색을 찾아가야지

바른정당시절과 같은 단순히 적폐세력과 결별한 소프트한 자한당이 되서야..

지지는 않고 응원만 하는(이른바 지안응)민주당 지지자들이나

속으로는 자한당을 지지하고 있으나,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이후 완전히 망가져버린

보수정당을 지지한다고 하기에는 세간의 눈치가 보이기에 지지정당 없음 혹은 바른미래당 지지라고

답하시는 한국판 샤이보수분들에게

가짜 지지만 얻다가 정작 선거때는 1자리수의 득표율을 보이게 되는

이전 대선과 같은 불상사가 다시 일어나지 말라는 보장이없다는것이 가장 큰 문제..

일반 지지자인 저조차도 이런 생각이 드는데 훨씬 두뇌회전이 비상한 정치인분들이라면.

손익계산을 조금만 따져봐도 이런(소프트 자한당=구 바른정당)애매모하면서도 당세도 작은 정당을 택하느니

차라리 자유한국당이나 민주당을 택하는것은 당연한 수순이겠죠.

보수라는 공허한 단어에 그만좀 얽매이고 이제는 현실을 봐야할때가 아닌가 싶습니다..

 

    
혼란공대
난 유승민 괜찮아 보이는데?
2018-03-20 22:12:42
혼란공대
저는 최근 동계올림픽을 기점으로 대북관계관련 예민한 이슈들이 많았기 때문에 바른미래당도 그와 관련된 의견을 낸 빈도가 많았던 것 정도라고밖에 생각이 안되는데요.. 북한 이슈가 북미 회담 추진확정 이후로 살짝 다운된 지금 당장 네이버 뉴스에 바른미래당이라고 검색 해보시면 대북관련 기사가 첫번째 페이지에 하나도 없다는 걸 확인하실 수 있을겁니다. 님 말대로 바른미래당은 현재 지지율이 낮은 상황이기 때문에 핫한 이슈에 매달릴 수 밖에 없었던거란 말이죠. 물론 여느정당이나 마찬가지긴 하지만.. 님은 딱보기에도 진보지지자셔서 그냥 바른미래당에서 대북관련 비판한 부분만 안좋게 생각해 그 부분만 많이 기억하시는거 같은데요. 유승민의원이 미국에 간 것도 미국이랑 북한이 조만간 회담을 할 것으로 예상되는 상황에서 교섭당대표가 한번 쯤 가볼수 있는 문제 아닌가요? 뭐 특정 정당을 안좋게 생각하는건 개인의 자유지만 막무가내다 싶을 정도로 트집하나하나를 잡아서 기사 몇편을 근거로 이런 비난하시는 건 별로 좋지않게 생각합니다.
그리고 바른미래당은 아시겠지만 중도 진보성향의 정당과 중도 보수성향 정당의 합당으로 생긴 정당입니다. 아주 완전한 중도주의자들만의 정당이 아니기에 내부에서 이쪽으로가자 저쪽으로가자 라는 식의 의견들은 충분히 나올 수 있다고 생각하고 시기별로 어느쪽이 우세한 목소리를 많이 낼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 뭐 자연스레 추후에는 진보적인 의견이 많이 나오는 시기가 다가올 수도 있다는 말이죠. 지금 보수적인 칼라가 많이 보여지고 있긴 한데 민생관련 이슈가 핫해질때 쯤이 아무래도 진보적인 목소리가 바른미래당 내부에서도 많이 나올수 있는 시기일거라 예상합니다.
2018-03-21 00:32:15
[1]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  /  게시판획득경험치 : 글 0 | 댓글 0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정보공지
정치사회게시판 운영변동안내 [11]
츄잉
2018-02-26 1 0
정보공지
정치사회관련 자유로운 잡담/이야기도 가능합니다. [6]
츄잉
2018-01-14 0 0
4843 정치  
"北 제재완화" 文요청 이틀 뒤…아베와 "제재강화" 또 외친 마크롱
익명
2018-10-18 0-0 16
4842 잡담  
박정희만큼 진보적인 대통령이 없는듯 [7]
익명
2018-10-17 0-0 65
4841 정치  
“주일미군, 한국인 기지 출입에 추가 보안검색” [2]
익명
2018-10-17 0-0 41
4840 사회  
‘5·18 북한군 개입설’은 완전한 거짓···보수세력이 부풀리고 전두환이 가담 [1]
익명
2018-10-17 0-0 32
4839 잡담  
염전노예 피해자 "노임 받고 싶었는데…정부가 조사해주지 않아"
익명
2018-10-17 0-0 13
4838 정치  
[중앙시평] "한국 은행 개성공단 지점 내나" 美 차관 전화 저승사자 같았다 [2]
익명
2018-10-17 0-0 31
4837 정치  
文대통령, 佛이어 英·獨에도 '대북제재 완화' 요청…정상회담(종합)
익명
2018-10-17 0-0 18
4836 사회  
"제주 예멘인 난민신청자 339명 인도적 체류 추가 허가"(1보)
익명
2018-10-17 0-0 18
4835 정치  
통일부, 탈북민 출신 기자 남북회담 취재 제한 논란
익명
2018-10-17 0-0 13
4834 잡담  
국무부 관계자, 한국 대북제재 완화 언급에 “제재 유지될 것”
익명
2018-10-17 0-0 17
4833 잡담  
[VOA 뉴스] “한국 정부 언론 자유 중대 위반” [2]
익명
2018-10-17 0-0 31
4832 정치  
BBC 인터뷰 대참사... [6]
익명
2018-10-17 0-0 59
4831 정치  
너무 일찍 정체를 드러내신...
익명
2018-10-15 0-0 56
4830 사회  
곰탕집 청원 답을 다시 하라는 청원 [1]
익명
2018-10-14 0-0 73
4829 사회  
21세기 매국노들. [1]
익명
2018-10-13 0-0 69
4828 정치  
[안혜리의 시선] 그래서 우린 헬조선을 탈출했나 [1]
익명
2018-10-12 0-0 54
4827 잡담  
트럼프 "중국인들 너무 오랫동안 너무 잘 살았다" [2]
익명
2018-10-11 0-0 82
4826 잡담  
무역전쟁 내상?경제 자신감?… 中 3조4000억원 규모 국채 발행
익명
2018-10-10 0-0 24
4825 잡담  
강경화 '5·24조치 해제검토' 번복 논란…"말 앞섰다면 죄송" [1]
익명
2018-10-10 0-0 68
4824 잡담  
트럼프 "성난 좌파 폭도에게 권력을 주지마라"…민주당 맹비난
익명
2018-10-10 0-0 38
4823 잡담  
무역전쟁 장기전 준비하는 中…"양보할 의사 없다" [1]
익명
2018-10-10 0-0 36
4822 잡담  
트럼프 대통령 “미-북 정상회담 중간선거 이후 열릴 것”
익명
2018-10-10 0-0 20
4821 잡담  
"남북군사합의 본 폼페이오, 강경화에 뭐 하는거냐 격분"
익명
2018-10-10 0-0 33
    
1 [2][3][4][5][6][7][8][9][10]..[19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로고신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기타디비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