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 패치노트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수운이 말하기를 - 신동엽
사쿠야 | L:97/A:61
LV259 | Exp.84% | 경험치획득안내[필독]
추천 0-0 | 조회 39 | 작성일 2020-02-22 00:04:46
[서브캐릭구경ON] [캐릭컬렉션구경ON] [N작품구경ON]
*서브/컬렉션 공개설정은 서브구매관리[클릭]에서 캐릭공개설정에서 결정할수 있습니다.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수운이 말하기를 - 신동엽

水雲(수운)이 말하기를

슬기로운 가슴은 노래하리라.

맨발로 삼천리 누비며

감꽃 피는 마을

원추리 피는 산 길

맨주먹 맨발로

밀알을 심으리라.

 

수운이 말하기를

하눌님은 콩밭과 가난

땀흘리는 사색 속에 자라리라.

바다에서 조개 따는 소녀

비 개인 오후 미도파 앞 지나는

쓰레기 줍는 소년

아프리카 매 맞으며

노동하는 검둥이 아이,

오늘의 논밭 속에 심궈진

그대들의 눈동자여, 높고 높은

하눌님이어라.

 

수운이 말하기를

강아지를 하눌님으로 섬기는 자는

개에 의해

은행을 하눌님으로 섬기는 자는

은행에 의해

미움을 하눌님으로 섬기는 자는

미움에 의해 멸망하리니,

총 쥔 자를 불쌍히 여기는 자는

그, 사랑에 의해 구원받으리라.

 

수운이 말하기를

한반도에 와 있는 쇠붙이는

한반도의 쇠붙이가 아니어라

한반도에 와 있는 미움은

한반도의미움이 아니어라

한반도에 와 있는 가시줄은

한반도의 가시줄이 아니어라.

 

수운이 말하기를,

한반도에서는

세계의 밀알이 썩었느니라.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 단 반대의 수가 많으면 안됨 ) [추천반대규칙/수정14.07.05]

0
0
게시판규칙 (성적인이미지포함/게시판과맞지않는글/과도한욕설 등등)에 어긋나는글들은 신고해주세요.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30일 이상 지난 게시물,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 | [숨덕모드 설정] |  게시판경험치 : 글 15 | 댓글 2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정보공지
[필독] 문학게시판 도배 안내 [4]
츄잉
2017-06-01 0 0
정보공지
캐릭터 외국 이름 지을 때 참고용으로 좋은 사이트 [29]
쌍살벌
2012-11-27 5 0
6039 시 문학  
새봄2 - 김지하 [1]
김무제
2020-04-04 0-0 6
6038 시 문학  
샤갈의 마을에 내리는 눈 - 김춘수
김무제
2020-04-04 0-0 4
6037 시 문학  
3월 해 - 헤세
김무제
2020-04-04 0-0 4
6036 시 문학  
생명(生命)의 서(書) - 유치환
크리스
2020-04-04 0-0 5
6035 시 문학  
생명(生命)의 노래 - 한하운
크리스
2020-04-04 0-0 5
6034 시 문학  
살아감과 사라짐 /문무학
유희나
2020-04-04 0-0 4
6033 시 문학  
생명 - 한용운
크리스
2020-04-04 0-0 4
6032 시 문학  
리필 - 이상국
유희나
2020-04-04 0-0 4
6031 시 문학  
이제 누굴 위해 부를까, 내 사랑의 노래를 - 백창우
에리리
2020-04-04 0-0 4
6030 시 문학  
이렇게 세상이 아름다운 것은 - 오인태
에리리
2020-04-04 0-0 4
6029 시 문학  
물만골 사람들 - 정석준
유희나
2020-04-04 0-0 4
6028 시 문학  
구름 밭에서 - 박목월
사쿠야
2020-04-04 0-0 5
6027 시 문학  
개안(開眼) - 박목월
사쿠야
2020-04-04 0-0 4
6026 시 문학  
이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사람은 - 정진하
에리리
2020-04-04 0-0 4
6025 시 문학  
갑사댕기 - 박목월
사쿠야
2020-04-04 0-0 3
6024 시 문학  
이런 사람이면 좋겠습니다 - 작자 미상
에리리
2020-04-03 0-0 3
6023 시 문학  
은행나무 - 곽재구
에리리
2020-04-03 0-0 3
6022 시 문학  
생(生)의 감각(感覺) - 김광섭
크리스
2020-04-03 0-0 25
6021 시 문학  
샘물이 혼자서 - 주요한
크리스
2020-04-03 0-0 9
6020 시 문학  
새벽 편지 - 곽재구
크리스
2020-04-03 0-0 12
6019 시 문학  
굴뚝의 노래 - 민병관
유희나
2020-04-03 0-0 9
6018 시 문학  
에밀레, 탁본에 들다 - 서숙희
유희나
2020-04-03 0-0 10
6017 시 문학  
내가 나를 - 조동화
유희나
2020-04-03 0-0 11
    
1
2
3
4
5
6
7
8
9
10
>
>>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