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 패치노트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6권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장면이라면 역시.
키세 | L:35/A:544
LV51 | Exp.63% | 경험치획득안내[필독]
추천 0-0 | 조회 799 | 작성일 2013-06-19 23:38:50
[서브캐릭구경ON] [캐릭콜렉션구경ON] [N작품구경OFF]
*서브/콜렉션 공개설정은 서브구매관리[클릭]에서 캐릭공개설정에서 결정할수 있습니다.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6권에서 가장 인상 깊었던 장면이라면 역시.

  시간은 시시각각 흘러간다. 이제 잠시 후면 타임 오버다. 
가장 빠르고 신속하게 사가미를 체육관으로 데려가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완력을 쓴다? 아니, 안 된다. 나와 하야마 둘뿐이라면 가능했을지도 모른다. 
하지만 분명 여자애들이 죽자사자 뜯어말릴 테지. 
그 과정에서 시간만 허비하게 될 게 뻔하다. 
게다가. 그것은 유키노시타가 원하는 방식이 아니다. 
유키노시타는 어디까지나 사가미 본인의 발로, 의지로 되돌아오기를 바라는 거니까. 
유키노시타는 유키노시타의 방식으로 대응했다. 
정면으로 부딫쳐 자신의 프라이드를 지키고 그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한다는 그녀만의 방식을 관철했다. 
그렇다면 나는. 내 방식을 관철하는 수밖에 없겠지. 
정정당당, 대놓고 비굴하고 띠질하고 음험하게. 
어떻게 하면 사가미와 제대로 된 커뮤니케이션을 취할 수 있을까. 
밑바닥 인생들끼리 커뮤니케이션을 취하는 방식은 두 가지 뿐이다. 
서로의 상처를 핥아주거나, 서로를 공격하거나. 
그렇다면 방법은 하나 뿐이다. 


-중략- 


세 사람이 계단으로 사라진 후, 하야마가 마지막으로 문을 닫았다. 

" …… 어째서 늘 그런 식으로밖에 해결하지 못하는거지? " 

하야마가 혼잣말처럼 중얼거린 그 말이 귓가를 맴돌았다. 
옥상에 홀로 남겨진 나는 힘없이 벽에 등글 기댔다. 
그리고는 그대로 주르륵 엉덩방아를 찧고 말았다. 
하늘이 높다. 
하야마, 네가 정말로 멋지고 좋은 녀석이라 다행이다. 
거기서 화를 내지 않으면 하야마 하야토가 아니다. 
하야마, 네가 눈앞에서 남이 상처 입는 것을 그냥 보아 넘기지 못하는 녀석이라 다행이다. 
남을 상처입히는 인간을 용서하지 않는 녀석이라 다행이다. 
보라고, 간단하잖아.ㅡ 그 누구도 상처 입지 않는 세계의 완성이다. 
하야마의 말처럼 이런 방식은 잘못된 걸 테지. 그래도 지금의 나로서는 이게 최선의 방법이다. 
하지만 나도 언젠가는 달라질 테지. 언제가는 반드시 달라진다. 바뀌어버리고 만다. 
내 마음이야 어찌 됐든, 타인의 눈에 비치는 방식, 해석되는 방식, 평가되는 방식은 틀림없이 달라진다. 
만물이 유전하고 세계가 끊임없이 변화해간다면, 주위가,환경이, 평가의 중심축 
그 자체가 일그러지고 달라져 내 존재 형태도 바뀌어버리고 만다. 

그러니, ㅡ 그러니 나는 달라지지 않는다.

 

여기죠.

 

남을 위해서 스스로 상처입히는 하치만의 모습.

감동적입니다.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 단 반대의 수가 많으면 안됨 ) [추천반대규칙/수정14.07.05]

0
0
게시판규칙 (성적인이미지포함/게시판과맞지않는글/과도한욕설 등등)에 어긋나는글들은 신고해주세요.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L:39/A:418]
유지오
지젼이기는한데 네타를 당했다 껄껄
2013-06-19 23:42:53
[추천0][반대0]
imagine
선생님이 자신을 상쳐입히지 말라고 말할때도 좋았죠ㅎㅎ
2013-06-20 00:17:32
[추천0][반대0]
[L:35/A:352]
조국을위해
뭔가 자기는 쭉 혼자였고 혼자가 편하니까

남들에게 어떻게 보이든, 모든 인간관계의 잘못은 자기가 덮어쓰겠다

이런 정신이 진짜 대단한 듯 ㅠㅠ
2013-06-20 15:36:43
[추천0][반대0]
[1]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30일 이상 지난 게시물,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 | [숨덕모드 설정] |  게시판경험치 : 글 10 | 댓글 1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12184
[귀여우면 변태라도 좋아해 주실 수 있나요?] 1권 후기
악어농장
2018-10-15 0-0 76
12183
TSUTAYA 주간 라노벨 판매 랭킹 (2018 년 10 월 8 일 ~ 2018 년 10 월 14 일) [3]
악어농장
2018-10-15 0-0 100
12182
[알바 뛰는 마왕님!] 0~14권 후기 [1]
악어농장
2018-10-15 0-0 84
12181
리디북스 10월달 십오야 지름
악어농장
2018-10-15 0-0 88
12180
대충 글 보니 청춘돼지 재밌나 보네요 [4]
감자맛
2018-10-15 0-0 90
12179
실지주 9권 이치노세에 대해(스포) [6]
감자맛
2018-10-15 0-0 165
12178
청춘돼지 궁금한게 있습니다.(스포) [4]
빠나이농
2018-10-15 0-0 66
12177
[청춘 돼지 시리즈] 9권 일본 현지 리뷰들(+스포 [2]
악어농장
2018-10-14 0-0 246
12176
중고코이 잼남? [3]
이브니브
2018-10-14 0-0 89
12175
백수, 마왕의 모습으로 이세계에서 1권 삽화 [1]
LupinIII
2018-10-14 0-0 215
12174
사쿠라장 작가 대단하네요.. [5]
빠나이농
2018-10-14 0-0 259
12173
[고블린 슬레이어 이어 원] 2권 커버 일러스트
악어농장
2018-10-14 0-0 260
12172
아니 알라딘 이것아 [3]
아타락시아
2018-10-13 0-0 204
12171
[자칭F랭크인 오빠가 게임으로 평가되는 학원의정점에 군림한다고하던데요?] 20만부돌파
악어농장
2018-10-13 0-0 125
12170
[나이츠 & 매직] 9권 표지  [1]
악어농장
2018-10-13 0-0 149
12169
[전생했더니 검이었습니다] 6권 표지
악어농장
2018-10-13 0-0 131
12168
꼬마 현자, Lv.1부터 이세계에서 힘내겠습니다! 삽화 일부 [3]
LupinIII
2018-10-13 0-0 147
12167
공전마도사 후보생의 교관 13권 삽화 [1]
LupinIII
2018-10-13 0-0 146
12166
데스티니 차일드 삽화
LupinIII
2018-10-13 0-0 165
12165
이세계 치트 서바이벌 밥 2권 삽화
LupinIII
2018-10-13 0-0 77
12164
율리시스 1권 삽화 [1]
LupinIII
2018-10-13 0-0 133
12163
[내가 좋아하는 건 여동생이지만 여동생이 아니야] 7.5권 표지
악어농장
2018-10-13 0-0 131
12162
[청춘 돼지] 시리즈 누계 80만부 돌파 [2]
악어농장
2018-10-12 0-0 114
12161
[고 2로 타임리프한 내가 당시 좋아했던 선생님한테 고백한 결과] 3권 삽화
악어농장
2018-10-12 0-0 133
12160
[조금 연상이지만 여자 친구로 삼아주시겠어요?] 2권 삽화 [1]
악어농장
2018-10-12 0-0 150
    
1 [2][3][4][5][6][7][8][9][10]..[488]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로고신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기타디비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