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 패치노트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헬조선의 개만도 못한 충격적인 남성 인권 현실 허위 미투에 집안 박살난 남자 부사관
菅井友香 | L:0/A:0
LV53 | Exp.94% | 경험치획득안내[필독]
추천 18-0 | 조회 2,446 | 작성일 2018-07-11 00:23:53
[서브캐릭구경OFF] [캐릭콜렉션구경OFF] [N작품구경OFF]
*서브/콜렉션 공개설정은 서브구매관리[클릭]에서 캐릭공개설정에서 결정할수 있습니다.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헬조선의 개만도 못한 충격적인 남성 인권 현실 허위 미투에 집안 박살난 남자 부사관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hm&sid1=102&oid=005&aid=0001113198

 

 

女軍 ‘미투’에 누명 쓴 부사관… 무죄 밝혀졌지만 집안은 ‘풍비박산’


미성년자인 여자 부사관을 성추행했다는 이유로 구속됐던 남자 부사관이 무죄를 선고받았지만 되돌릴 수 없는

 

정신적 물질적 피해를 입었다는 보도가 나왔다. 이 사건의 여파로 억울하게 누명을 쓴 부사관의 동서는 극단적인 선택을 했고,

 

본인도 군 영창에서 목을 매 3일간 의식불명 상태에 빠졌다고 한다. 대법원에서 무죄 판결을 받았지만 부사관과 아내는 여전히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0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지난달 12일 대법원 판결로 이모(37) 상사의 누명이 완전히 벗겨졌다. 대법원은 아동청소년의성보호에

 

관한법률위반(예비적 죄명 군인등강제추행) 혐의를 받은 이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고등군사법원의 판결을 확정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씨는 중사 재직 시절인 2012년 9월부터 12월까지 회식자리에서 하사 A씨(당시 18세)의 팔뚝과 허벅지 등 만지고

 

허리를 끌어안는 등 수차례 걸쳐 강제 추행한 혐의로 2017년 1월 기소됐다. 이씨는 혐의 사실을 부인했고, 회식 동석자 역시 추행 사실이

 

없다고 진술했지만 1심에서 유죄를 선고했다.

이씨는 유죄를 선고받은 다음날 억울함을 풀 길이 없다는 생각에 헌병대 영창에서 전투화 끈으로 스스로 목을 맸다. 다행히 목숨은 건졌지만

 

심각한 후유증을 남겼다. 의식불명에 빠졌다가 3일 만에 깨어났다.

이씨의 불행은 가족에게도 영향을 미쳤다. 같은 부대에서 근무하던 동서(아내 여동생의 남편)는 사건 여파로 우울증을 앓다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

 

 

 

 

이씨 가족들도 정신적 충격에서 헤어나지 못하고 있다고 한다.

재판은 2심에서 뒤집어졌다. 신문에 따르면 재판부는 피해자의 진술이 시간이 지날수록 달라지고 3자 진술 등 객관적인 사실과 부합하지 않아

 

신빙성이 인정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무죄를 선고했다. 재판부는 “피해자가 자신의 주장과 부합하지 않는 사정들에 대해서는 기억이 나지 않는다거나

 

구체적이고 명확한 진술을 회피하는 듯한 태도를 보였다”고 설명했다.

대법원이 2심의 판단을 그대로 받아들여 이씨는 누명을 벗게됐다. 하지만 이씨는 2심에서 무죄를 받기까지 321일간 억울한 옥살이를 했고, 집안은

 

풍비박산이 난 뒤였다. 동서를 잃었고 아내와 정신과 치료를 받고 있다.

네티즌들은 성범죄 수사의 형평성에 의문을 제기하고 있다. 한 네티즌은 “피해를 주장하는 이들이 일방 주장을 지속할 경우 반대 증언이 묻힐 수 밖에

 

없다”며 “이를 방지하기 위해 무고죄를 강화해야 한다”는 의견을 내놨다.

 

 

 

 

 

 

요약

 

 

1. 남자 부사관이 여군한테 허위 미투 당함

 

2. 무죄이고 억울한게 재판 끝에 밝혀지긴 했으나 321일간 억울한 옥살이 해야 했고

 

3. 같은 부대 근무하던 동서(아내 여동생의 남편) 는 사건 여파로 우울증 끝에 자살

 

아내와 당사자는 정신적 충격으로 정신과 치료중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 단 반대의 수가 많으면 안됨 ) [추천반대규칙/수정14.07.05]

18
0
게시판규칙 (성적인이미지포함/게시판과맞지않는글/과도한욕설 등등)에 어긋나는글들은 신고해주세요.
    
모에는진리
ㅅㅂ 이래도 무고죄 없앨거냐 누군 가정파탄나고 미투 당사자는 아몰랑 아님말고 해버리고
2018-07-11 00:31:43
[추천9][반대2]
[신고]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모에는진리
ㅅㅂ 이래도 무고죄 없앨거냐 누군 가정파탄나고 미투 당사자는 아몰랑 아님말고 해버리고
2018-07-11 00:31:43
[추천9][반대2]
[L:55/A:431]
밤의노래
답이 없구나
2018-07-11 00:40:26
[추천0][반대0]
[L:19/A:163]
짱아★
하루라도 빨리 정상적인 생활로 돌아오시면 좋겠고 ㅅ1ㅂ 정부는 피해 보상 제대로 해라
2018-07-11 00:57:50
[추천0][반대0]
호옹잉
부사관이 그럴만한 사람이었겠지 같은 말 나올 느낌
2018-07-11 03:33:34
[추천0][반대0]
[L:11/A:192]
귀여운존재
화형시켜라
2018-07-11 03:39:38
[추천0][반대0]
불닭한마리
둘 사이 이간질시키는데 한쪽편만 들어주는것보다 효과적인건 없음
국민들 이간질 시켜야 통치하는데 쉽고
이쪽 표수가 많아지지 않는한 무고죄 강화될 일은 없을듯
2018-07-11 06:28:59
[추천0][반대0]
승주
ㄷㄷㄷ
2018-07-11 07:52:38
[추천0][반대0]
[L:33/A:602]
RΞOL
저 여자 부사관은 지금 잘 먹고 잘 살고 있겠지 ㅋㅋㅋ 걍 심심풀이로 남의 가족 박살낸거네
2018-07-11 09:42:08
[추천0][반대0]
[L:74/A:374]
멜트릴리스
이게 미투다
2018-07-11 11:26:54
[추천0][반대0]
[L:49/A:307]
데굴대굴
무고죄 폐지된다는 말이라는 찌라시로 아직도 내걸고 있네 선거철 때 베충이들이 그거 들고 우기던데 그걸로 아직도 버티고 있느냐
2018-07-11 11:28:26
[추천0][반대3]
[L:60/A:302]
클라양
??? : 페미니스트 대통령 되겠다.
2018-07-11 12:14:38
[추천0][반대0]
츄씨년
우리나라는 절대로 남성인권이 높은 나라는 아니지 ㅋㅋㅋ
2018-07-11 12:35:54
[추천0][반대0]
[L:44/A:367]
20세기오타쿠
하이고...ㅜㅜ
2018-07-11 13:43:32
[추천0][반대0]
[L:53/A:602]
서시
결국 자살로 갈수밖에없구나 ......
2018-07-11 14:07:07
[추천0][반대0]
[L:48/A:508]
녹차입니다
눈물 ..
2018-07-11 19:42:12
[추천0][반대0]
[L:9/A:48]
츠으
여군은 진짜 무조건 걸러라
2018-07-12 00:59:57
[추천0][반대0]
갓바넴
ㅋㅋㅋㅋㅋ
2018-07-12 06:25:16
[추천0][반대0]
햏햏햏햏
합법적 살인이 가능하다는걸 보여주는 헬조선 클라쓰..
2018-07-12 20:01:00
[추천0][반대0]
평화분노자
아몰랑 클라스 오지네
2018-07-16 20:45:44
[추천0][반대0]
[1]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 | [숨덕모드 설정] |  게시판경험치 : 글 15 | 댓글 2
인기글[더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정보공지
정치적인글은 유머게시판과 맞지 않으며 무통보 삭제 처리 됩니다. [53]
츄잉
2014-05-05 4 0
정보공지
배경음악이 있는경우 제목앞에 [브금] or [BGM] 표기를 부탁드리겠습니다. [58]
츄잉
2013-08-05 14 0
정보공지
유머게시판은 유머/지식/감동 게시물 작성가능합니다. [86]
츄잉
2012-06-05 12 0
80574 유머  
두번째 인생 작가 근황 [2]
NO
2018-07-22 0-0 309
80573 유머  
건널목 차단기 무시했다가 목숨 잃을 뻔한 미국女 [1]
프리온
2018-07-22 0-0 75
80572 유머  
흔한 목욕탕 민폐 [2]
菅井友香
2018-07-22 0-0 457
80571 유머  
비켜 인간아
菅井友香
2018-07-22 0-0 373
80570 유머  
식생활 명언류 甲 [4]
菅井友香
2018-07-22 4-0 470
80569 유머  
멕시코 야구 리그 심판 수준 [2]
菅井友香
2018-07-22 0-0 323
80568 유머  
사상 검증 완료된 북한 괴뢰군 출신 탈북자 대학생
菅井友香
2018-07-22 1-0 386
80567 유머  
츄창들의 현실 만화 [9]
playcast
2018-07-22 2-0 750
80566 유머  
후배 무안주는 마마무 인성
playcast
2018-07-22 0-0 591
80565 유머  
전 세계 소비자를 속이고 있는 메로나 [8]
playcast
2018-07-22 0-0 777
80564 유머  
총쏘는 게임 접은 이유 [10]
playcast
2018-07-22 3-0 823
80563 유머  
대만의 모에화 현장 [12]
ポニョ
2018-07-22 1-0 810
80562 유머  
이슬람식 장난 [5]
앱솔
2018-07-22 0-0 651
80561 유머  
중국의 게임 요정 [7]
핫힛훅
2018-07-22 0-0 804
80560 유머  
수시와 정시 차이 [11]
핫힛훅
2018-07-22 2-0 976
80559 유머  
중고나라 개소리 [2]
핫힛훅
2018-07-22 0-0 703
80558 유머  
쏘우 몰래 카메라
핫힛훅
2018-07-22 0-0 87
80557 유머  
엘리베이터에서 똥방귀를 껴보자
핫힛훅
2018-07-22 0-0 82
80556 유머  
VR하다가 심장마비에 걸리는 움짤 [14]
ポニョ
2018-07-22 1-0 727
80555 유머  
드립치다 처 맞음 [4]
playcast
2018-07-22 0-0 1064
80554 유머  
남북탁구팀 근황 [8]
올레루스
2018-07-22 0-0 1250
80553 유머  
일당 15만원 도서관 알바라 해서 갔는데.... [11]
대갈맞나
2018-07-22 2-0 1315
    
1 [2][3][4][5][6][7][8][9][10]..[322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로고신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웹툰건의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