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2017년 7월 17일 이시다 스이 텀블러
예쁘시네요 | L:12/A:349
LV22 | Exp.72% | 경험치획득안내[필독]
추천 4-0 | 조회 851 | 작성일 2017-07-17 14:42:28
[서브캐릭구경OFF] [캐릭콜렉션구경OFF] [N작품구경OFF]
*서브/콜렉션 공개설정은 서브구매관리[클릭]에서 캐릭공개설정에서 결정할수 있습니다.

2017년 7월 17일 이시다 스이 텀블러

 

도미노의 계시(ドミノのお告げ) https://soundcloud.com/onlyifyoucallme/xutnrhqnptmr

 

본 시는, 상단 주소의 노래 관련으로 집필된 수필입니다.

노래를 들으려면 주소를 참조하십시오.

 

きみの偽物を見た。
너의 가짜를 보았다.

 

六月だった。
6월이었다.
デパートの屋上にある小さなメリーゴーラウンド、その隣のベンチで、おおきなクレープを食べていた。雲は妙に粘ついていて、まるで脂肪の膜のようだった。飛んでいた飛行機が絡め取られて、もがきながら落ちていくような気がした。
백화점 옥상에 있던 작은 회전 목마, 그 옆의 벤치에서, 큰 크레이프를 먹고 있었다. 구름은 묘하게 끈적거리고 있어서 마침 지방에 낀 망막처럼 보였다. 날던 비행기가 휘감겨서, 끌려가며 떨어져가는 것만 같았다.

 

十月にも見た。
10월에도 보았다.

 

公園の砂場で、蟻の巣をじっと見ていた。ピクニックに向かう幼稚園児たちが、その横を通り過ぎていく。並べられたドミノのように整然と歩きながら、歌を歌っていた。あるこうあるこうわたしはげんき。目を離している間に、偽物はいなくなっていた。例えば楽園があったなら、そこに蟻の巣はあるのだろうか。そこに子供たちはいるのだろうか。
공원의 모래밭에서 개미집을 바라보고 있었다. 소풍가는 유치원생들이 그 곁을 지나쳐간다. 일렬로 나열된 도미노마냥 정연하게 걸으며 노래를 흥얼거리고 있었다. 걷고 걸어서 나는 기운이 났다. 눈을 떼는 사이, 가짜는 사라지고 없었다. 만약 낙원이 있었다면 그곳에 개미집은 있는 것일까, 그곳에는 아이들이 있는 것일까.

 

三月の最初の土曜日のことだった。
3월의 첫번째 토요일이었다.

 

おおきなおなかで、真っ黒な服を着て、花屋の前にいた。木蓮の花を手に取り、少しだけ匂いを嗅ぐと、すぐに人混みの中へと消えていった。
커다란 배에 검은 옷을 덧입고, 꽃집 앞에 있었다. 목련꽃을 손에 드니 희미한 냄새가 일순간에 인파속으로 사라져갔다.

 

花屋の前にはもう、なんのしるしも残っていなかった。木蓮の香りだけをかすかに感じた。ぼくは倒れていくドミノのことを思った。
꽃집 앞에는 이제 아무런 표시도 남아있지 않다. 목련의 향기만이 희미하게 멤돌았다. 나는 쓰러지는 도미노의 일을 생각해냈다.

 

季節は連なって崩れていく。春も夏も秋も冬も、その次の春も、同化して首筋を撫でていく。ぼくは生きているが、それは塗り絵とたいして変わらない。
계절은 차례차례 무너진다. 봄도 여름도 가을도 겨울도, 그 다음 봄조차도, 하나가 되어 목덜미를 스쳐지나간다.
나는 살아있으되, 그건 색조없는 살풍경한 그림(塗り絵)과 그리 다름이 없음이라.

 

あれからもう、偽物の姿は見ていない。
그 후엔, 벌써 가짜의 모습은 보이지 않았다.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 단 반대의 수가 많으면 안됨 ) [추천반대규칙/수정14.07.05]

4
0
게시판규칙 (성적인이미지포함/게시판과맞지않는글/과도한욕설 등등)에 어긋나는글들은 신고해주세요.
    
[L:37/A:466]
연동향
뭔가 누군가를 그리워하는 모습 같아보이네요....ㅠㅠ
작가님은 계절은 차례차례 죽어간다라는 노래 구절들을 가끔씩 애용하시는듯 일러는 도저히 누군지 모르겠다.....
2017-07-17 15:25:31
[추천0][반대0]
notca
글의 내용은 도쿄구울일거 같은데... 일러스트는 실제 사람 인물화 느낌인데...
신경쓰이는 부분은 무채색에 자주색이랑 눈에 청록색 컬러부분..
특히 청록색이 이번 133화 컬러표지 후루타색이랑 비슷해보여서 신경 쓰이게되네요...

글에서 신경쓰이는 부분은 3월..
커다란 배 = 임신 / 검은 옷 = 장례식복장을 의미하는거 같아서..
작품 내에선 125화의 그 날이 2월말~3월초 즘으로 알고있는데
당연히 배가 나왔을리 없을테고 ......임신한 상태라는 상징적인 표현일수도 있지만..흠..

고민고민 해보다가,
이거 혹시 과거형 문장이지만 이미 일어난 일이 아니라,
앞으로 곧 일어날 암시를 쓴거 아닐까, 까지 상상이 뻗쳐지네요옼ㅋㅋㅋㅋ
지금 4월이니까 (작품내에서)이번 6월부터의 이야기..!?
언제나 알듯말듯이 영문 모를 글을 읽고 상상하는 재미로 읽는 수필이네요!
번역 감사합니다!! 문장 하나 하나 잘 읽었오요! ㅠㅠ

(이 글을 읽고 알아낸 정보는 봄에 피는 하얀 목련 꽃말은 '이루어질수 없는 사랑'....입..니..ㅎㄷㄷ)
2017-07-18 01:32:36
[추천0][반대0]
[1]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30일 이상 지난 게시물,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  |  게시판경험치 : 글 10 | 댓글 1
인기글[더보기]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정보공지
도쿄구울:re 141화『얼룩지다』 번역 [5]
예쁘시네요
2017-09-17 4 0
정보공지
도쿄구울:re 11권 부록 번역 [9]
예쁘시네요
2017-06-25 3 0
정보공지
도쿄구울[Tokyo Ghoul] 사운드트랙 모음 + (Miusc Mix) [7]
거기누구요
2016-08-05 10 0
정보공지
[도쿄구울] 실사화 사이트 오픈(6/17) [46]
악어농장
2016-06-14 0 0
정보공지
2016 도쿄구울 일력 번역모음 [5]
アキラ
2016-05-01 9 0
정보공지 2개 더보기 ▼ [내공지설정: 로그인후설정가능]
54076 일반  
아무도 언급안하는 떡밥 txt [3]
jotta12
2017-09-20 0-0 37
54075 일반  
요모 멋졌지만 아직 우타가 조금 더 쌔보이지 않아요? [4]
러프
2017-09-20 0-0 81
54074 일반  
카노우는 넥슨같아 [1]
사키씨
2017-09-20 1-0 48
54073 일반  
지금 스이가 평행전개 하고있다던데 [2]
러프
2017-09-20 0-0 94
54072 일반  
쥬조 시노하라 아몬 세이도 술잔 나누는 만화 [2]
EtoYoshimura
2017-09-19 0-0 122
54071 일반  
그 도굴 리뷰하는 분중 욧형이라는 분 계시는데 [9]
러프
2017-09-19 0-0 97
54070 일반  
토우카를 코쿠리아로 대려가는 전개면 어떨까 [3]
291
2017-09-19 0-0 72
54069 일반  
그런데 아라타는 도대체 어떻게 된거임;;; [4]
neito
2017-09-19 0-0 94
54068 일반  
히나미는 죽어야 되요. [7]
♥캐럿♥
2017-09-19 0-0 171
54067 일반  
에토여왕님 조기퇴장은 신의 한수 [7]
이리이리야
2017-09-19 0-1 135
54066 일반  
요즘 전개에 암걸리시는 분들 있나요? [19]
너좋아해요
2017-09-19 0-0 193
54065 일반  
저렇게 히나미 보내버릴꺼면..코쿠리아에서 뭐하러 히나미 구함.? [4]
有馬
2017-09-19 0-0 135
54064 일반  
히나미는 스이쌤 때려도 된다 [1]
연동향
2017-09-19 1-0 60
54063 일반  
히나미 안 죽었죠 ? 그렇죠 ? [8]
백은
2017-09-19 1-0 205
54062 일반  
근데 이제 누가 살고 누가 죽든 [6]
2017-09-19 0-0 133
54061 일반  
도쿄 구울이 아니라 [12]
연동향
2017-09-19 0-0 227
54060 일반  
그런데 뭔가..... [2]
나이트코어
2017-09-19 0-0 72
54059 일반  
내생각엔 토우카의 아기가 [3]
패황에이스
2017-09-19 0-0 335
54058 일반  
이런 말 하면 토우카한테 정말 미안하고 쓰레기 같다는건 알지만 [9]
웰치스포도
2017-09-19 0-0 441
54057 일반  
토우카 잡혀가는 전개도 나름 꿀잼일듯 [13]
마루긴
2017-09-19 0-0 269
    
1 [2][3][4][5][6][7][8][9][10]..[200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로고신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