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 패치노트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파올로가 이길수 있었던 이유
RunTimer | L:9/A:53
LV7 | Exp.59% | 경험치획득안내[필독]
추천 0-0 | 조회 802 | 작성일 2014-09-20 10:57:48
[서브캐릭구경OFF] [캐릭콜렉션구경OFF] [N작품구경OFF]
*서브/콜렉션 공개설정은 서브구매관리[클릭]에서 캐릭공개설정에서 결정할수 있습니다.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파올로가 이길수 있었던 이유

 

그냥 이런저런 이야기가 많길래 글을 쓰게 됨.

비올레를 파올로가 이겼다는 미리보기 내용을 전혀 받아들이지 못하시는 분이 많아서,

그냥 '파올로가 이길수 있었던 이유''에 대해서 이런저런 가능성이나 설명을 덧붙여보려함.

뭐 이에 대해서도 반박이 많겠지만, 그냥 팬으로써 이번 전개에 좀더 '설득력'을 부가하기 위한 노력이라고 생각하고 귀엽게 봐주세요 ㅎ..

 

<본문> 

먼저, 애초에 이번화내용을 봤을떄 비올레라는 캐릭터는 성기사로써 원거리전에 더 적합한거로 보임.

근거리전을 못하는건 아닌데 원거리전이 가장 강하다는 말. 

 반대로 파올로는 성기사를 그만두고 기사단에 들어가면서 맨몸으로 굴러왔고, 믿을게 근접개싸움밖에 없어보임.

(실제로 비올레한테 접근하기 직전까지 파올로는 존나 무력했음. 키메라 안왔으면 아무것도 못하고 멀리서 요격당해서 뒤졌겠지.)

 

 비올레 본인 입으로도 자기가 근접전을 하는건 '금기'라고 말했고

그게 왕이라는 지위의 금기인지 성기사로써의 금기인지는 정확하지 않지만

어쨌건,비올레 본인의 전투력 자체는 근거리보다 원거리전에 훨씬 적합할거임.

심지어 몸까지 노화해서 근접전 성능은 너프당했고.

 

즉, 파올로입장에선 비올레한테 접근하기만하면 어떻게 해볼만한거고,

반대로 비올레 입장에선 파올로가 접근하기 전에 죽이는게 가장 쉬운 전개임.

 

실제로 이번화 직전까지 스토리는 그 두 전략이 부딪치는 내용이였져.

비올레는 열심히 무구랑 애들을 보내서 파올로를 죽이려하고 파올로는 그걸 뚫고 비올레한테 당도하려고 필사적으로 노력하는 내용.

 

여기서 문제는

 1) 비올레는 파올로가 자기한테 도착하기 전까지 충분히 죽일수 있었음.

 2) 파올로의 상태도 안좋고 파올로 본인이 비올레보다 스펙이 밀린다고 말했음.

 3) 근데 비올레가 짐.

 

이 세 가지는 몇가지 설명이 필요할거같음.

 

1) 비올레 본인이 필사적으로 이기고싶어하는 분위기가 아님 

보면 그냥 비올레는 파올로와의 인연을 정리하기 위해 싸우는것처럼 보임.

마지막장면을 보던, 아니면 중간중간 나타나는 태도(굳이 자기한테 불리한 '근접전'을 받아들여줌)를 봐도

비올레는 이기기위해 온힘을 다쓴다는 느낌보단 파올로에게 직접 책임을 묻고 변명을 듣고싶어하는거 같음.

 

반대로 파올로는 무슨수를써서라도 이기겠다는 태도고.

 

나런에서 프레이랑 드라이가 주구장창 이야기하던 '업'같은 정신론이 상당히 큰 영향력을 가지고 있다는걸 생각해보면

애초부터 이길생각보다 사적인 인연정리하려던 비올레가필사적으로 싸우는 파올로에게 결과적으로 패배하게 되었다는건 사실 그렇게 나쁜 전개는 아님.

이 부분은 뒤에서 좀더 다루겠음.

 

2) 마지막 필살기+비장의 무기 꺼낼때 파올로쪽이 더 강했음.

근접전이 전반적으로 파올로가 다소 밀리긴했으나 어떻게든 무구를 죄다 부수면서 우위를 점하기 시작했고,

승부수를 띄운건 파올로 쪽이 아닌 비올레 쪽이었음. 

 

파올로가 아무리 잉여처럼 나왔고 올때까지 열심히 털리긴했어도 여태까지 묘사상에서 누가봐도 근접전에 특화된 캐릭터였고

심지어 오랫동안 검이랑 갑옷 달랑들고 성자랑 황제랑 투닥하던 괴물임. 아니 심지어 이겼져.

반대로 비올레는 아무리 전체적인 스펙과 재능이 뛰어나다는게 인정되었고 경험도 많다곤 해도

묘사나 설명상에서 근접전보다 원거리전에 더 특화됬다고 밖에 볼수 없음. 

 

그런상황에서 비올레는 보다 덜 자신있는 근접전에서 승부수를 띄웠고,

파올로는 가장 자신있고 가장 강한 근접전에서 승부를 받아준거임. 결과적으로 더 뛰어난 필살기를 보유한건 파올로였던거고.

 

무장같은경우엔 순수하게 그냥 파올로 무장이 더 좋았던거같음. 아머스피어 vs 로드오브블레이드 에서 그냥 후자가 더 쌨던거져.

 

3) '불꽃같은' 힘(?)

이건 1번이랑 연결되는거면서도, 한편으로는 벨런스붕괴를 인정하는 내용임. 

 

비올레는 처음부터끝까지 파올로를 모든 능력이 뒤떨어지는 범재이면서도 '불꽃같은' 남자라고 평가함.

 

저게 강함에 대한 평가인지는 알수 없어도, 비올레가 파올로를 인정하고 존경했던 이유는

그의 스펙이나 기술이나 재능이 아니라 그 불꽃같은 힘?의지? 그런 것에 있었다고 밖에 볼수 없음.

또한 비올레가 패배한다면 그건 파올로가 스펙적으로 뛰어나서가 아니라 그 불꽃같은 의지(힘)에 있었겠져.

 

결국 파올로라는 캐릭터는 비올레와 처음만나는 시점부터 지금까지 자신의 실력이나 재능으로 승리하는 캐릭터가 아니라

그 불타오르는 의지나 힘같은 거로 이겨왔던거같음. 애초에 그게 그 캐릭터의 컨셉이였다는 이야기.

 

물론'의지력'이 '힘'이 된다는 이야기는 사실 벨런스를 설명하는데는 적합하지 않음.

파올로라는 캐릭터자체가 적에게 밀리는 상황에서 불타는 의지, 업 같은 정신론으로 극복하고 승리하는 캐릭터다?

객관적으로 보면 말이 안되는거임. 모든 스펙에서 밀리는데 의지의 힘으로 이겨! 티아라세요? 깔깔깔 해도 사실 할말은 없음.

 

근데 나이트런도 결국엔 킹덤이나 켄이치같은 소년만화들처럼 정신론이 아주 효과적으로 먹혀드는 세계관이란걸 인정한다면,

이번 파올로의 승리 역시 충분히 인정할만하지 않을까 생각함.

 

 

<결론>

사실 파올로의 '불꽃같은 힘'이 좀더 설득력을 가질수 있도록 그것을 설명하기 위한 내용을 2,3화정도 더 넣었다면,

비올레 팬들도 좀더 납득할만한 전개로 다가오지 않았을까 생각함.

또한 그런 설명없이 한화만에 '모든면에서' 뛰어나다는 비올레가 파올로에게 패배해버리는 지금 전개는 상당히 무리한 전개인것도 인정함.

 

그러나 얕잡아보던 비올레역시 '불꽃같은 남자였다'라며 파올로의 특정부분을 지속적으로 인정해왔고, 그에대한 설명이 부족하긴했을지언정 '없지'는 않았음.게다가 나이트폴 에피소드 자체가 영웅과 기사들 하나하나의 스토리를 담아야하는 내용인만큼, 민작가 입장에선 한명에게 내용을 길게 투자하는건 좀 위험했을거라는것도 이해해야함. 한명에게 많은 시간을 잡아먹힌다면 그만큼 전체적인 스토리전개는 루즈해지고, 그럼 캐릭터하나의 개연성을 망치는게 아니라 에피소드 전체의 스토리나 연출이 엉망이 됨. 그런면에선 다소 극단적이었다고밖에 말할수 없긴하지만, 파올로-비올레 에피소드를 이렇게 한호흡에 끝낸건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음. (솔직히 스토리전개랑 연출에있어선 이번화 졸라 마음에 들었거등요 헤헤.)

 

 즉, 민님이 전체적인 전개를 위해서 파올로 파트를 다소 무리하게 진행한거라는 이야기. 아마 작가본인은 조금 무리하고 설명이 부족하긴 하지만 이정도면 충분했다고 생각했던거같음. 그부분이 좀 아쉽다는 이야기.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 단 반대의 수가 많으면 안됨 ) [추천반대규칙/수정14.07.05]

0
0
게시판규칙 (성적인이미지포함/게시판과맞지않는글/과도한욕설 등등)에 어긋나는글들은 신고해주세요.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느헐
금기에 관해선 이미 작중에 나왔습니다.

세계사에서 고대사를 들춰보시면 이해가 쉬울 것이구요.
왕은 상징하는 자. 즉 왠만해선 전장에 발을 들여도 검을 들고 직접 싸우는 역할보단 뒤에서 군을 통솔하고 군에게 위엄있는 모습을
보임으로써 사기를 올리는 자죠.

리어왕 같이 전쟁에 미쳐서 날뛰다가 죽어버리면 그 전쟁은 말 그대로 패하는 겁니다. 사기부터 다르고
의욕을 잃거든요.


1에 대한 답변은 그냥 주관적인 부분이라 ㅇㅇ..;
비올레가 죽이고 싶어했는지 아니었는지는 어떻게 알 수 있죠. 작중에서 이미 충분히 죽일려고 했던 장면은 꽤나 나왔지만
파올로가 말도안되는 몸상태로 말도안되는 연출을 해내어서 불가능했었던 것.


2.에대한 답은 필살기에 대해선 이미 파올로가 언급했습니다.
한번 내보인 공격이 비올레에게 통할리 없다.
근데 그 비장의 수를 쓰고 돌진해왔다면서 막상 앞에설 땐 V자 베기 ㅋ
파올로쪽이 더 강했던건 맞는데 사실 그러기 힘든 상황에서 연출된 것이라 말이 많은 거죠.


3. 파올로를 불꽃같은 남자라고 한 것은 파올로의 성격과 행동 그리고 의지를 통합적으로 말한 것일 겁니다.
파올로는 불에 뛰어드는 불나방마냥 생각없이 뛰어들고 그런 생각을 할 때 망설이지 않으며
의지가 불꽃같다는 뜻이겠죠. 최근에 나온 내용들 종합해보면 딱 그냥 불꽃같은 존재 그걸 설명하는 것 같은데


지금 사람들이 따지는건 파올로 비올레간의 파밸은 줄어들었지만 그럼에도 있는 설붕들을 따지는겁니다.
2014-09-20 11:14:59
[추천0]
필연
제가 간단히 정의하겠음~ 다필요없고 파울로가 약빨로 이김ㅋㅋㅋ....

두분다 말이 맞고 그냥 작중에 작가가 너무 일을 크게 벌려나서 어쩔수가 없었음 비올레 죽이긴해야하는데...후흡..

한가지 아쉬운점은 비올레가 과연 남자가 아니구 여자였다면? 더 맞아 떨어졌지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예로 사랑하는 사람을 차마 못죽이는??그래서 죽으면 차라리 설득력이 더있을까하고 봅니다!
2014-09-20 11:52:32
[추천0]
[1]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30일 이상 지난 게시물,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 | [숨덕모드 설정] |  게시판경험치 : 글 10 | 댓글 1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정보공지
각종 단체및 조직 설명-2차수정 [19]
여우같은놈
2014-08-31 1 0
정보공지
떡밥 정리 (17년 7월 수정) [16]
시온짜응
2014-02-15 2 0
정보공지
괴수타입 설명 [35]
여우같은놈
2013-10-22 2 0
정보공지
나이트런어 ver 3.7 [25]
여우같은놈
2013-09-30 12 0
정보공지
식(式) 총 정리 (2차수정) [23]
ㄸㅃㅎㅅ
2013-06-29 3 0
정보공지 1개 더보기 ▼ [내공지설정: 로그인후설정가능]
8379 일반  
와 드라이 인게임,성우보세 [1]
이치고
2020-02-17 0-0 86
8378 일반  
이제 앤시점 보고싶음 [1]
으라챠챠
2020-02-17 0-0 50
8377 일반  
글리젠 아예0인데? ㅋㅋ [1]
Kuze
2020-02-08 0-0 297
8376 일반  
**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무고무고무
2020-01-19 0-0 86
8375 일반  
개 ㅈ밥들 가지고 오래도 끈다
Kuze
2020-01-18 0-0 692
8374 일반  
나런게도 있누
할아브지
2020-01-18 0-0 79
8373 일반  
리아자일이 만약 철신 사용가능햇다면 [1]
나님짱쌤요
2020-01-15 0-0 592
8372 일반  
나런게 아직도 있노 ㅋㅋ
핑크딸기
2020-01-01 0-0 263
8371 일반  
**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Zxcv12
2019-12-31 0-0 62
8370 일반  
**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Asdr
2019-12-30 0-0 60
8369 일반  
기가차네 저ㅈㄹ떨고도 테라브레이커 엔진은 멀쩡 ㅋㅋ [5]
norrell
2019-12-27 0-0 673
8368 스포  
미리보기 스포2 [1]
이치고
2019-12-27 0-0 787
8367 스포  
미리보기 스포
이치고
2019-12-27 0-0 399
8366 일반  
나이트런 참 재밋게봣엇지 [1]
나나
2019-12-22 0-0 343
8365 일반  
** 블라인드된 게시물입니다.
나나날이잉
2019-12-22 0-0 71
8364 일반  
우리 작가님.. 척추치료기 장만 하셨네...
이치고
2019-12-16 0-0 663
8363 일반  
프레이 > 드라이로 종결됫구나 [4]
좃시우
2019-12-16 0-0 767
8362 일반  
제작진 인성 [1]
Silvario
2019-12-14 0-0 608
8361 일반  
황녀 닮은 꼴
2D에꼴림
2019-12-14 0-0 483
8360 일반  
나이트런 스포) [2]
이치고
2019-12-13 0-0 569
    
1 [2][3][4][5][6][7][8][9][10]..[323] [다음 10개]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로고신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기타디비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