츄잉~ chuing~
츄잉 신고센터 | 패치노트
공지&이벤트 | 건의공간 | 로고신청N | HELIX
로그인유지
회원가입  |  분실찾기  |  회원가입규칙안내
바라보기
playcast | L:39/A:518
1,798/2,590
LV129 | Exp.69% | 경험치획득안내[필독]
추천 0-0 | 조회 36 | 작성일 2020-05-23 05:33:48
[서브캐릭구경OFF] [캐릭컬렉션구경OFF] [N작품구경OFF]
*서브/컬렉션 공개설정은 서브구매관리[클릭]에서 캐릭공개설정에서 결정할수 있습니다.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바라보기

초등학교 이후로 쭉 혼자 잤던 저입니다만, 가끔 괜히 기분이 이상하거나 할 때면 안방에서 엄마와 같이 자곤 합니다. 그 날도 아빠가 계시긴 했지만, 마침 아빠가 늦게까지 거실에서 TV를 보시기에 [에라 모르겠다] 라는 심정으로 안방에서 금새 잠들어버렸습니다. 깊은 잠을 자는 편도 아닌데 그날따라 아주 푹 말이죠...

그렇게 푹 잠들었었는데, 갑자기 공기가 싸늘해졌습니다. 문 쪽으로 보고 자서 그런가, 하고 눈을 떴는데 역시나 문이 약간 열려있었고. 일어나긴 귀찮은데 닫을까 말까 ... 하고 고민을 하고 있는데, 누군가가 몸을 아주 약간 방안으로 들이밀고 멀뚱히 서있었습니다.

저는 그때만 해도 아빠일 줄 알았습니다.[아빠가 자주 그런 장난을 즐기십니다;] 그래서 잠결에 [뭐하노, 문 닫고 들어와서 자라. 춥다]라고 하고는 그냥 누워버렸는데, 멀뚱히 계속 바라보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왠지 짜증나서 아빠 뭐하시는 거에요? 라며 벌떡 일어났는데, 갑자기 나가버렸습니다. 뭐하시는 걸까 라며 혼자 궁시렁대며 일어나서 바닥에 내려섰습니다만, 무언가 물컹한걸 밟고는 그대로 주저앉았습니다.

내려다보니 아빠가 바닥에서 주무시고 계셨습니다.

그때야 퍼뜩 생각이 났습니다. 아빠가 겨울엔 춥다고 바닥에 이불 깔고 주무신다는 게. 이윽고 전 온 몸이 오싹해져서는 얼른 문이나 닫자, 하고 문으로 손을 뻗었는데 문도 이미 닫혀있었습니다. 그것도 빈틈도 없이 꽉. 그리곤 문 열어볼 용기도 없이 그대로 후다닥 다시 기어 올라가 눈 꼭 감고 잤습니다.

하필 또 방문 바로 옆에 전신거울이 있는 구조라, 뭐가 비칠지 상상조차 안 되었습니다. 절 바라보고 있던 사람은 대체 누구였는지...

일정 수 이상 추천이 되는 경우 베스트 게시물로 등록 ( 단 반대의 수가 많으면 안됨 ) [추천반대규칙/수정14.07.05]

0
0
게시판규칙 (성적인이미지포함/게시판과맞지않는글/과도한욕설 등등)에 어긋나는글들은 신고해주세요.
    
  [숨덕모드 설정] 숨덕모드는 게시판 최상단에 위치해 있으며 언제든 설정할 수 있습니다.
의견(코멘트)을 작성하실 수 없습니다. 이유: 로그인을 하시면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츄잉은 가입시 개인정보를 전혀 받지 않습니다.
즐겨찾기추가   [게시판운영원칙] | [숨덕모드 설정] |  게시판경험치 : 글 10 | 댓글 1
번호 제목 글쓴이 등록일 추천 조회
공포미스터리와 관련된 글을 작성하시면됩니다. [32]
츄잉
2012-02-15 8 0
4632
유체이탈
playcast
2020-06-04 0-0 24
4631
강당
playcast
2020-06-04 0-0 33
4630
야근
playcast
2020-06-04 0-0 28
4629
동생의 병
playcast
2020-06-04 0-0 30
4628
컴퓨터실
playcast
2020-06-04 0-0 32
4627
이사 간 집에서 일어난 일
playcast
2020-06-03 0-0 39
4626
꿈 속의 할머니
playcast
2020-06-03 0-0 33
4625
한복
playcast
2020-06-03 0-0 32
4624
전생?
playcast
2020-06-03 0-0 33
4623
달걀귀신
playcast
2020-06-03 0-0 33
4622
엘리베이터
playcast
2020-06-02 0-0 40
4621
당직근무
playcast
2020-06-02 0-0 22
4620
playcast
2020-06-02 0-0 17
4619
물건
playcast
2020-06-02 0-0 15
4618
playcast
2020-06-02 0-0 19
4617
실존하는 장신귀[長身鬼](대구 모아파트 4년전 100%실화)
공포쥉이
2020-06-01 0-0 25
4616
취직 2 [1]
나가토유키
2020-06-01 0-0 27
4615
어느모텔에서 일어난 괴담 [1]
공포쥉이
2020-06-01 0-0 57
4614
취직 1 [3]
나가토유키
2020-05-31 0-0 25
4613
검은 토끼님의 열두번째 이야기 2 (사진 주의) [1]
나가토유키
2020-05-31 0-0 37
4612
검은 토끼님의 열두번째 이야기 1
나가토유키
2020-05-31 0-0 21
4611
검은 토끼의 열한번째 이야기 2 (사진 주의) [1]
나가토유키
2020-05-31 0-0 23
4610
검은 토끼의 열한번째 이야기 1 [1]
나가토유키
2020-05-31 0-0 17
4609
검은 토끼의 열번째 이야기 2 (사진 주의) [1]
나가토유키
2020-05-30 0-0 28
    
1
2
3
4
5
6
7
8
9
10
>
>>
enFree
공지&이벤트 | 건의사항 | 로고신청 | 이미지신고 | 작품건의 | 캐릭건의 | 기타디비 | 게시판신청 | 클론신고 | 정지/패널티문의 | 유저확인 | HELIX
Copyright CHUING Communications.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uinghelp@gmail.com | 개인정보취급방침 | 게시물삭제요청